정미수 작가, 인사동 토포하우스서 ‘나를 위한 동화’ 전시 개최

2019-07-24 14:00 출처: 도서출판 하얀나무

달리의 시계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24일 -- 고요한 시간(時間). 물의 표면과 달콤한 충돌을 한 후 비상하는 물방울에 한 떨기의 상상화(想像花)가 피어난다. 공간을 비집고 아래로 아래로 중력을 체감하며 설레는 자유낙하를 한다. 수면에 부딪치며 강한 반작용으로 솟구치듯 피어나는 물꽃 뒤로 나만의 동화(童話)가 태어난다.

수백 분의 1초를 동결시켜 사진의 미학으로 담은 ‘워터 드롭 아티스트(Water Drop Artist)’ 정미수의 사진전 ‘나를 위한 동화’가 제6회 대한민국국제포토페스티벌 토포하우스상 수상전의 일환으로 인사동 토포하우스에서 24일부터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달리의 시계’, ‘콜라’, ‘키스’ 등 45점의 작품이 전시된다. 전시는 30일 낮 12시까지 진행된다.

서양화를 전공한 정미수는 물방울을 떨어뜨려 이미지를 포착하고 그 위에 독특하고 기발한 상상을 담은 후 디지털 페인팅으로 후반 작업을 하며 작품을 완성한다. 그녀가 어릴 적 상상하고 꿈꾸던 감각들이 동화 속 캐릭터로 오마주되어 현실과 마주하는 순간이기도 하다.

전시를 기획한 도서출판 하얀나무는 물방울 형상 그 자체에 초점을 맞추며 촬영하는 대다수의 사진가들과 달리 정 작가는 물방울 사진과 회화의 크로스오버(Crossover)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다고 밝혔다.

포토그래퍼로 영역을 한정하지 않고 아티스트로 쓰는 이유도 자유로운 사고로 새로움에 도전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정 작가는 말한다.

정 작가는 “나의 활동은 한 마디로 정의하면 사진과 회화 사이의 절묘한 접점(接點)을 찾는 작업이다. 사진이 현실을 재현하는 최고의 매체이지만 물방울 사진은 원한다고 형상과 형체를 담을 수가 없다. 치밀한 계획성보다는 즉흥적이고 순간적이고 예민한 감각에 의존하는 특징이 있는 것이다. 오히려 더 현실적인 표현의 매체인 사진으로 불완전한 형상을 만들고 사진에 비해 비 현실적인 회화를 차용하여 사실을 역설적으로 표현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그 중간의 어우러짐을 통해 매체의 균형을 맞추고 느낌을 전달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정 작가는 물방울과 회화가 결합된 사진으로 5월 예술의전당에서 열린 제6회 대한민국국제포토페스티벌에서 토포하우스상을 수상했다.

◇정미수 작가노트

落水佳花開

한치의 요동도 없이 고요한 심연의 공간.
색을 머금은 물방울들의 설레는 낙하가 시작된다.
아름다운 충돌 후 피어나는 물꽃의 기다림.

동심원으로 번져나가는 미묘한 파동의 떨림들.
우후죽순(雨後竹筍) 솟아오르듯 마중물로 피워내는 물방울들의 절제된 몸짓을 본다.

인간의 눈으로 포착할 수 없는 찰나의 동결 뒤로 유년의 기억들이 스멀스멀 고개를 든다.
비가시적인 판타지가 동화 속 상상으로 태어나는 순간이다.

열 살이 되기도 전에 많이 아팠었다. 행복한 얼굴로 골목길에서 뛰어놀던 아이들을 슬픔으로 지켜보아야만 했던 유년의 기억이 내겐 아린 추억으로 남아있다. 다른 아이들에게는 당연한 일상이 한없는 부러움으로 다가와 홀로 아팠었다.

물방울 작업은 나를 동심으로 이끄는 만화경과도 같다.
정말 중요한 것은 눈에 보이지 않듯이 지난 추억을 유추하려 희미한 의식을 붙잡는다.
중력의 법칙을 거부하지 못하고 동일한 지점으로 추락하는 물방울들을 주시한다.
나의 Drop Art는 물의 형상에 주목하지만 통속적인 아름다움을 추구하지는 않는다.
수많은 노력의 결과물인 우연을 통해 만들어진 형상을 발견하고 상상을 그림으로 덧칠한다.
그 근저(根底)에는 통채로 사라진 유년(幼年)의 기억들에 대한 보상 심리와 그림을 전공한 흔적들이 중첩되어 있는 듯하다.

오늘도 일상의 습관처럼 수천 컷의 셔터를 누르며 동화 속 주인공들과 마주한다.
한강의 물만큼 족히 떨어뜨렸지만 늘 풀지 못한 숙제로 사진은 남아있다.
결과가 어찌 되었든 물방울은 부유(浮遊)하는 유년시절을 기억하는 나만의 내밀한 일기이다.

도서출판 하얀나무 개요

도서출판 하얀나무는 국내외 블록버스트급 전시대행 및 전시기획사이며 사진집과 미술작품집 전문 출판사다.

웹사이트: http://white-tree.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