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가을 떠나고 싶은 연인들을 위한 추천 여행지 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개막

크로아티아의 실연박물관을 소재로 한 창작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사랑이 힘든 연인들을 위한 창작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CJ문화재단의 ‘2018 스테이지업 하반기 공간지원작’으로 선정된 창작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10월 1일 개막

2018-10-04 11:30 출처: 극단두루

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포스터

전주--(뉴스와이어) 2018년 10월 04일 -- 10월 1일(월)부터 14일(일)까지 극단 두루의 창작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가 무대에 오른다.

CJ문화재단의 ‘2018 스테이지업 하반기 공간지원작’으로 선정된 ‘안녕 크로아티아’는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 실제 존재하는 실연박물관(Museum of Broken Relationships)을 모티브로 삼았다.

사랑을 제대로 표현하지 못하는 남자와 그런 남자를 사랑해서 힘든 여자. 두 사람은 모든 관계를 회복시킬 수 있다는 연인들의 천국 크로아티아 두보르브니크로 떠난다. 그 곳으로 향하던 중, 추억이 얽힌 물건을 맡기면 모든 기억이 사라지는 ‘실연 박물관’ 이라는 곳을 알게 되는데. 두 사람은 그 곳에서 관계를 회복시키기보다 서로를 지우기로 결심한다. 과연 그들은 서로를 잊을 수 있을까? 남녀의 엇갈리는 사랑, 지우고 싶은 기억을 총 15곡의 뮤지컬 넘버와 위트 있는 대사로 무대 위 스토리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아르코- 한예종 뮤지컬창작아카데미 출신의 김소라 작가와 김미경 작곡가가 의기투합하여 만든 작품, 출연배우는 현재 뮤지컬과 연극계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김다흰 최미소 송광일 배우가 호흡을 맞췄다. 2017년 한국예술종합학교 대학로 캠퍼스 독회를 시작으로 2018년 전라북도 공연예술페스타에서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며 우수작품에 선정된 창작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김소라 작가는 “상실과 이별은 누구에게나 고통스러운 시간이지만 우리로 성숙에 이르게 하는 아름다운 추억이 되기도 한다”며 “이 작품을 통해 아픈 상처들이 위로받고 그 너머에 있는 큰 그림을 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중독성 강한 뮤지컬 넘버가 인상 깊은 안녕 크로아티아는 10월 1일부터 14일까지 CJ아지트 대학로에서 공연하며 티켓 가격은 전석 3만원이다.

◇공연 정보

- 공연명: 창작뮤지컬 <안녕! 크로아티아>
- 공연장소: CJ아지트 대학로
- 공연일정: 2018년 10월 1일(월)~14일(일) 평일 8시/토요일, 공휴일: 3시, 7시/일요일 3시(목요일 공연 없음)
- 예매처: 인터파크
- 관람연령: 만 8세 이상
- 러닝타임: 85분
- 티켓가격: 3만원(인터파크 할인정보 참조)

극단 두루 개요

극단 두루는 임기제 대표와 운영단원들의 협의로 운영되는 협의체 극단으로 연극과 뮤지컬 마당극 아동극 인형극 등 장르 불문으로 따뜻한 세상 만들기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