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렌트카 전문 앱 카모아, 본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렌트카 앱 최초로 울릉도 지역 서비스
제주도 포함 전국 56개 지역 커버리지 확보
월 거래액 매달 평균 200% 이상 성장

2018-10-04 10:00 출처: 팀오투

카모아 차량 대여 화면

카모아 앱 소개 영상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0월 04일 -- 전국 렌트카 전문 가격비교·예약 앱 ‘카모아’를 운영하는 모빌리티 전문 O2O 기업 팀오투(대표이사 홍성주)가 초기기업 전문투자 벤처캐피털인 본엔젤스(대표이사 강석흔·송인애)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4일 밝혔다.

제주도와 울릉도를 포함한 전국 56개 지역의 렌트카를 실시간으로 예약하는 렌트카 예약 서비스다. 전국적으로 카모아를 통해 대여 중인 차량은 약 4500여대이다. 고객은 복잡하고 어려운 절차 없이 카모아 앱 하나로 전국 렌트카의 최저가 비교부터 실시간 예약 확정까지 받을 수 있다. 사용의 편리성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올해 매월 월 거래액이 평균 200% 이상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팀오투는 렌트카 실시간 판매 및 관리 기능을 갖춘 렌트카 회사 전용 관리 시스템 ‘카모아 파트너스’를 함께 제공하고 있다. 카모아에 입점한 렌트카 업체들은 이 프로그램도 무료로 사용할 수 있어 업체들의 반응이 뜨겁다.

이번 투자를 진행한 본엔젤스 전태연 파트너는 “팀오투는 온네트 창업자인 홍성주 대표를 중심으로 한 공동 창업자들의 다양한 사업 경험과 젊은 실무진들의 실행력이 어울어진, 탁월한 팀이다”며 “현재의 성장세를 바탕으로 오랜 기간 혁신이 없던 렌트카 시장을 혁신하며, 차량공유와 자율주행 시대의 중심이 되는 플랫폼으로 성장하려는 팀의 비전에 크게 공감하였다”고 투자 이유를 밝혔다.

팀오투 사업을 총괄하는 박영욱 이사는 “대한민국 렌트카 시장은 매년 17%가 넘게 성장하는 시장임에도 불구하고 대기업 중심의 불균형 성장으로 전국의 중소 업체들이 위기에 직면해 있는 상황”이라며 “카모아를 통해 전국의 좋은 렌트카 회사들의 경쟁력을 키워주며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팀오투 개요

팀오투는 차량공유, 차량대여 시장을 혁신하기 위해 설립된 모빌리티 O2O 전문 IT기업이다. 모바일과 IOT 기술을 사용하여 렌트카 업체와 고객 모두에게 편의를 도모하는 것을 카모아 서비스 미션으로 삼고 있다. 팀오투는 2015년 설립되었으며 2017년에 모바일 렌트카 예약 앱 카모아를 출시했다. 고객은 지역에 상관없이 ‘카모아’ 앱에서 전국 렌트카 가격들을 실시간으로 비교하고 예약할 수 있다. 렌트카 업체는 렌트카 전문 관리 툴인 ‘카모아 파트너스’를 이용해 현장 업무 효율을 높이고 있다.

웹사이트: http://carmore.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