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피 얼라이언스, 모바일 기술개발자 컨퍼런스 미피 데브콘 서울 개최

신종신 삼성전자 상무, 5G 기술과 첨단운전지원시스템관련 기조연설에 전세계 모바일 업계 기대감
세계 각국 순회 진행하던 MIPI DevCon(미피데브콘) 컨퍼런스, 국내 첫 선보여
10월 19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개최

2018-09-27 11:00 출처: MIPI Alliance

2016 MIPI DevCon Califonia

피스카타웨이, 뉴저지--(뉴스와이어) 2018년 09월 27일 -- 모바일 관련 산업 인터페이스 규격을 개발하는 국제기관인 미피 얼라이언스(MIPI Alliance)가 10월 19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전세계 모바일 기술개발자 컨퍼런스인 ‘미피 데브콘(MIPI DevCon, Developments Conference)’을 개최한다.

이번 서울 미피 데브콘에서는 △모바일 및 IoT 센서 인터페이싱 △자율주행 디자인 △이미징 통합 테스팅 △커넥티드 카메라 △테블릿 및 랩탑 터치 컴포넌트 산업기술 등이 중심주제로 다뤄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중요 기술분야에 대한 테크니컬 트레이닝 및 네트워킹,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5G 기술 등 세계적으로 모바일 기술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서울에서 처음 개최되는 이번 컨퍼런스에 기술경쟁력 강화를 추구하는 전세계 모바일 및 IT 기술개발자들과 업계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MIPI DevCon 의장을 맡고 있는 소우아일 모디어자데(Soheil Modirzadeh)씨는 “한국은 세계 최대 모바일 시장으로 모바일, IoT, 자율주행과 그 밖에 업계에서 세계적 수준의 개발자들이 고성능 미피규격을 구현하고 있기 때문에, 기술개발자들이나 전문가들이 서로 협력하여 많은 정보를 공유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한국의 모바일 및 모바일 산업의 기술개발자들은 이번 행사를 통해 각 분야에서 세계 최고수준의 전문가를 만나 구현 가이드라인, 모범사례, 유스케이스를 포함한 최신정보를 접할 수 있을 것이다”고 언급했다.

기조연설은 신종신 삼성전자 상무가 맡는다. 신 상무는 ‘스마트월드를 위한 모바일 테크널리지’를 주제로 5G와 첨단운전지원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등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컨퍼런스에는 모바일 기술 전시공간이 조성돼 미피 회원 업체 뿐 아니라 기술자 및 투자자들이 1대1로 제품시연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컨퍼런스와 발표 세선 및 등록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미피 얼라이언스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전 등록 시 할인혜택이 주어지며 참가접수는 10월 5일까지 선착순 마감될 예정이다. 홈페이지(https://www.mipi.org/devcon/seoul/registe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얼리버드 등록은 49달러(한화 약 5만5000원)로 내달 5일까지 가능하다.

MIPI Alliance 개요

미피 얼라이언스는 모바일 및 모바일 관련 업계에서 사용되는 인터페이스 규격을 개발한다. 현재 제조되는 모든 스마트폰은 적어도 한 가지의 미피 규격을 사용한다. 2003년 설립된 이 기관은 올해로 15주년을 맞아 모바일 업계 성장을 기념하고 전 세계 300여개의 업체가 회원으로 참여하며 14개의 실무그룹이 모바일 생태계에 규격을 공급하고 있다. 얼라이언스 회원사에는 핸드폰 제조업체, OEM업체, 소프트웨어 제공업체, 반도체회사, 응용프로그램 프로세서 개발업체, IP 툴 제공업체, 테스트 및 테스트장비회사, 카메라, 테블릿, 랩탑 제조업체 등이 포함된다.

웹사이트: http://www.mipi.org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